대천펜션 , 대천맛집 , 보령맛집 , 대천카페
OFF
0
0
‘티맵 검색 1위’ 보령시, 여름철 최고의 휴가지 입증
- 여러 악재에도 대천해수욕장 등 주요 관광지 관광객 늘어
등록일 2022-08-19 13:15:00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쪽지를 보낼 수 없습니다. 프린트하기


보령시가 코로나19 재유행, 무더위 등과 같은 악재에도 불구하고 올해 최고의 여름 휴가지임을 입증했다.

 

지난 8월 15일 폐막한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는 당초 목표인 관람객 120만 명이 넘어선 135만4000여 명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으며, 수익 사업도 목표액 57억5000만 원을 초과한 60억3000만 원을 달성하는 등 각종 지표에서 성과를 거두었다.

 

그리고 티맵모빌리티는 7월 21일∼8월 10일 총 21일간 티맵에서 전국 해수욕장과 워터파크 등 5개 유형의 여름 휴가지를 목적지로 설정한 건수를 분석한 결과, 가장 인기가 많았던 장소로 대천해수욕장(4만7천272건)이 뽑혔다고 발표했다.

 

 대천해수욕장은 코로나19 이후 2년간 강릉 경포해변이나 인천 을왕리해수욕장에 밀려 2∼3위에 그쳤으나,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와 3년 만에 다시 오프라인으로 열린 제25회 보령머드축제 등에 힘입어 1위로 올라섰다.

 

실제로 대천해수욕장은 7월 2일부터 8월 17일까지 연이은 악재에도 불구하고 447만5500 명이 다녀갔으며, 이는 전년 대비 140만 명이 증가한 수치이다.

 

 또한 무창포해수욕장은 개장 기간에 31만2589 명이 다녀갔으며, 소규모 해변인 용두해수욕장, 독산해수욕장 등에는 가족 단위 관광객들이 찾아와 휴가를 즐겼다.

 

 이밖에 청라 냉풍욕장에는 7월 27일부터 8월 18일까지 약 8만5000 명이 다녀가 무더위에 최고의 피서를 즐길 수 있는 보령의 대표 관광지가 됐으며, 여름철 성수기 운영 기간에 약 2만5000 명이 다녀간 성주자연휴양림은 전국 제일의 명품휴양림으로 자리매김했다.

 

김동일 시장은 “전국의 관광객들이 보령을 방문해 주셔서 2022보령해양머드박람회와 제25회 보령머드축제 등 주요 행사를 성황리에 마칠 수 있었다”며 “앞으로 글로벌 해양레저관광도시로 자리매김하면서 해양 관광의 메카로 우뚝 서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자료문의: 홍보미디어실(강윤석 주무관, 930-3162)

 

 #보령 #보령시 #보령시청 #대천 #대천해수욕장 #청라냉풍욕장 #보령해양머드박람회 #무창포해수욕장

뉴스
맛집
숙박
일반업소
부동산
3클라우드태그
대천펜션
보령맛집
대천맛집
펜션
대천카페
서울
중고차
342
아파트
호텔
해피데이
달빛정원
매직오션
용두비치빌
현재접속자
제목
비밀번호
내용
평가점수
점수를 선택하셔야 의견등록이 됩니다. 도배방지키
 23512511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