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천맛집 , 보령맛집 , 대천카페 , 대천펜션
OFF
5
0
보령시, 올해도 ‘부동산소유권 이전등기 등에 관한 특별조치법’지속 시행
- 오는 2022년 8월 4일까지 한시적으로 운영
등록일 2021-06-03 22:20:00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쪽지를 보낼 수 없습니다. 프린트하기


보령시는 지난해 8월부터 시행한‘부동산소유권 이전등기 등에 관한 특별조치법(특조법)’을 올해도 계속 추진한다고 밝혔다. 특조법은 소유권 보존등기가 되어있지 않거나 등기부 기재사항이 실제 권리관계와 일치하지 않는 부동산을 간편한 절차를 거쳐 사실과 부합하는 등기를 할 수 있는 특별법으로, 오는 2022년 8월 4일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한다.

 

 적용대상은 1995년 6월 30일 이전에 매매·증여·교환 등 법률행위로 인하여 사실상 양도된 부동산 및 상속받은 부동산이 소유권 보존등기 또는 이전등기가 되어있지 않는 경우로, 읍면지역은 토지와 건물, 동 지역은 농지와 임야가 해당된다. 단, 소유권에 관한 소송이 진행 중인 부동산과 농지법상 농지를 소유할 수 없는 경우에는 해당되지 않는다.

 

현재 시는 토지 810필지, 건물 4동을 접수하여 토지 280필지, 건물 1동에 대한 확인서를 발급했고, 나머지는 확인서 발급 사실 공고 등 관련 절차를 진행중이다. 특조법을 통해 소유권 이전을 신청하기 위해서는 시·읍·면장이 위촉한 보증인 5명 이상(변호사나 법무사 1명 포함)의 확인을 받은 보증서를 첨부해 토지는 보령시청 민원지적과에, 건물은 건축허가과에 확인서 발급을 신청하면 된다.

 

시에서는 상속인 및 이해관계인에게 사실통보를 하고 2개월간 공고기간을 거쳐 이의 신청이 없을 경우 확인서를 발급하며, 신청인은 이를 지참하여 관할 등기소에서 등기 신청할 수 있다.

 

한경수 민원지적과장은 “부동산 소유권이 등기부등본과 달라 재산권 행사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에게 부동산의 권리 관계를 바로 잡을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많은 시민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자료문의: 민원지적과(한준희 주무관, 930-3489)


 #보령 #보령시 #보령시청 #대천 #부동산 #소유권 #이전등기 #특별조치법 #특조법 #보존등기 #등기부등본 #재산권

뉴스
맛집
숙박
일반업소
부동산
3클라우드태그
보령맛집
대천펜션
대천맛집
펜션
중고차
대천카페
342
아파트
호텔
서울
용두비치빌
달빛정원
동그라미
숙박
현재접속자
제목
비밀번호
내용
평가점수
점수를 선택하셔야 의견등록이 됩니다. 도배방지키
 36911477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