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천펜션 , 대천맛집 , 보령맛집 , 대천카페
OFF
5
0
코로나19로 지친 국민을 위한 최고의 쉼터, 대천·무창포해수욕장!
- 28일 해수욕장 효율적 운영을 위한 유관기관·단체장 간담회 개최
등록일 2021-05-28 17:15:00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쪽지를 보낼 수 없습니다. 프린트하기






보령시는 국민관광지인 대천해수욕장과 무창포해수욕장 개장 1개월여를 앞두고 올해에도 안전사고 제로화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최고의 쉼터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28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김동일 보령시장과 유관 기관·단체장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해수욕장 운영 유관 기관·단체장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본격적인 무더위를 앞두고 코로나19 방역관리 방안, 해수욕장의 효율적 운영방안, 물놀이 인명사고 예방, 관광지 질서 확립 방안 등에 대하여 논의했다. 시에 따르면 대천해수욕장은 1일 최대 442명을 투입하여 오는 7월 3일부터 8월 22일까지 51일간 운영하고, 무창포해수욕장은 1일 최대 80명을 투입하여 7월 10일부터 8월 15일까지 37일간 운영하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하여 개장식 및 야간 개장은 개최하지 않을 계획이다.

 

특히 시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체온 스티커’시스템을 첫 도입한다. 체온에 따라 색이 변하는 체온 스티커는 48시간 이상 체온 확인이 가능해 관광객 스스로 발열 여부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검역 단계에서만 체온 확인이 가능한 기존 발열 체크의 단점을 보완한 업그레이드된 방역시스템이다.

 

이를 위해 시는 6월 초까지 방역 인력 160명을 추가로 모집하여 대천역 및 터미널, 해수욕장 주요 입구에서 검역소를 운영한다. 아울러 개장 기간에 환경 정비 인력 57명을 배치해 24시간 청결한 관광지를 운영하고 질서계도반 또한 23명으로 확대 편성하여 청·호객 행위, 폭죽 등 불법행위를 근절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아르바이트 대학생 35명을 선발하여 관광지 안내 등 서비스를 향상하고 개장 전·중·후 해수욕장 수질 및 토양조사를 시행하는 등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김동일 시장은 “정부에서 백신 접종자를 대상으로 7월부터 마스크를 벗고 인원제한에서 해제한다는 방침을 발표했다”며 “해수욕장 개장 시기와 맞물려 변화되는 방역 지침에 능동적으로 대처해 철저한 방역 관리와 준비로 전국 해수욕장 중 가장 안전한 관광지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자료문의: 해수욕장경영과(구상현 주무관, 930-6812)

 

#보령 #보령시 #보령시청 #대천 #대천해수욕장 #무창포해수욕장 #코로나19 #간담회 #체온스티커 #마스크

 

뉴스
맛집
숙박
일반업소
부동산
3클라우드태그
보령맛집
대천펜션
대천맛집
펜션
대천카페
중고차
342
아파트
서울
호텔
용두비치빌
달빛정원
동그라미
숙박
현재접속자
제목
비밀번호
내용
평가점수
점수를 선택하셔야 의견등록이 됩니다. 도배방지키
 74103355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