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천카페 , 대천펜션 , 대천맛집 , 보령맛집
OFF
5
0
보령시 도서민의 발’여객선 운항 현행대로 운영
- 국도77호 개통대비 안정적인 여객선 운항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로 도서민의 해상 교통권 확보
등록일 2021-05-11 22:40:00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쪽지를 보낼 수 없습니다. 프린트하기




올해 말 국도77호가 완전 개통되더라도 여객선을 이용하던 기존 도서민의 교통편의는 현행대로 유지될 것으로 전망된다.

 

 보령시는 지난 10일 시장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신한해운 김동철, 김미경 대표이사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국도77호 개통 대비 안정적인 여객선 운항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갖고 이같이 밝혔다.

 

 이날 협약에 따라 도서주민의 교통 편익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수익성이 낮은 항로 운항이나 증회운항으로 손실이 예상되거나 손실이 발생할 경우 여객선사의 경영수지 적자를 시 재정 지원을 통해 일부 보전하여 당초 운항하는 항로를 감축하거나 폐쇄하지 않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보령해저터널·원산안면대교 등 국도77호 전면 개통에 따른 해운선사의 경영수지 적자와 코로나19 여파의 경기침체 등을 이유로 도서민의 발인 여객선 운항이 중단되는 일은 발생하지 않을 전망이다.

 현재 여객선은 원산도, 삽시도, 장고도 등 8개 도서를 3개 항로로 1일 2~3회 운항하고 있다.

 

 시는 그간 도서민을 대상으로 LPG·난방유 운송비 지원, 기상 여건으로 여객선 결항 시 숙박비 지원, 75세

이상 여객 운임 무료화 등의 사업을 추진하여 도서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노력해오고 있다.

 

신한해운 관계자는 “원산안면대교 개통과 코로나19로 인해 경영난이 심하지만 보령시에서 도서민을 위해 노력하는 만큼 여객선사에서도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김동일 시장은 “선사 경영이 어려운 와중에도 도서민을 위해 힘써주신 ㈜신한해운측에 감사하다”며 “시는 도서민들의 발이 묶이지 않게 정상 운항이 지속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자료문의: 해양정책과(나기석 주무관, 930-6522)

 

#보령 #보령시 #보령시청 #대천 #도서심 #여객선 #국도77호 #해상교통권 #원산도 #업무협약식 #보령해저터널 #원산안면대교 #삽시도 #장고도 #신한해운
 

뉴스
맛집
숙박
일반업소
부동산
3클라우드태그
보령맛집
대천펜션
대천맛집
펜션
중고차
대천카페
342
아파트
호텔
서울
용두비치빌
달빛정원
동그라미
숙박
현재접속자
제목
비밀번호
내용
평가점수
점수를 선택하셔야 의견등록이 됩니다. 도배방지키
 84746083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